작성일 : 09-12-14 16:00
2009. 12. 13 Prayer
 글쓴이 : 어와나
조회 : 6,735  
Our heavenly Father! 
Thank You for protecting us past week. 

In spite of the greatest love of God,  
We did not realize that love. 

We did not pray everyday. 
We did not praise everyday. 
And we did not thank everyday. 

Lord, please forgive us our sins. 
Please let us live in God's Word. 
Please let us do appreciatively in God's love. 
Please let us pray for our friends who do not believe in God. 

It's time to listen to Your Words. 
Please make us hear what You'd like to say to each of us. 
Please make us understand it well. 

In the name of Jesus, we pray. Amen.


하늘에 계신 아버지.!
지난 한 주간도 저희를 보호하여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의 크신 사랑에도 불구하고
저희들은 그 사랑을 깨닫지 못했습니다.

매일 기도하지 않았습니다.
매일 찬양드리지 않았습니다.
매일 감사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 저희를 용서하여 주세요.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 살아가게 해주세요.
하나님의 사랑 안에서 감사하게 해주세요.
하나님을 믿지 않는 친구들을 위해 기도하게 해주세요.

주님의 말씀을 들을 시간이에요.
우리가 주님이 우리 각자에게 하시려는 말씀을 잘 들을 수 있도록 해주세요.  
우리가 그 말씀을 잘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Warning: Unknown: open(../data/session\sess_6bf6f180bd6eda29766e705f9154a29d, O_RDWR) failed: No such file or directory (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